기술사 블로그

Posted in 일상 // Posted at 2018. 6. 25. 17:01

우연히.. 페이스 북을 보다가 다음의 슬라이드를 접하게 되었다.

>> 개발자를 위한 (블로그) 글스기 intro - 변성윤 -


나도 한때 개인사이트 활동 나름 열심히 했었지... 하면서 슬라이드를 읽다가...

'좋은 글 많이 보기'라는 슬라이드에서 '국내 개발자 블로그 모음'이라는 링크를 타고 들어가 본다.

>> 국내 개발자 블로그 모음(awesome-devblog)


혹시나 내 이름도 있을까?.. 하고 찾아보니 (고맙게도) 목록에 추가되어 있었다


그런데.. 설명에 적힌 내용이 '기술사' 다.

다른 사람들의 블로그는 Back-end니, iOS니 빅데이터니 하는 특정 기술 분야를 언급했는데 내 블로그는 '기술사'다

음... 좋은건지.. 나쁜건지.. 하며 스스로 의아해 한다.

이 블로그가 특정 기술분야를 정해 놓지 않고 있는 탓일테다.

...

사실 한때 한창 닷넷 개발자로 일할 때, 적극적으로 글을 쓰곤 했었는데 그때의 사이트는 이 블로그가 아니었다. 

http://mkex.pe.kr

http://mkexdev.net

두 사이트는 아직도 존재하지만 관리하지는 않는다.

아마 그 시기에 이 분이 목록을 정리했다면 닷넷으로 소개 되었으리라.

어쨌던 그리 열심히 글을 적지 않는데도, 목록에 추가해 준 걸 보니 고맙기도 하고 뭔가 책임감이 들기도 하네. (기술사 관련 글을 좀 적어야 하나??)

좀 더 열심히 포스팅 해야 겠다.(내가 누군가의 글에서 도움을 받았듯이..)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사하며 살기  (0) 2020.05.12
기술사 블로그  (2) 2018.06.25
부산과 바다  (0) 2018.02.20
책 버리기 2  (0) 2018.02.13
얼빵한 고객과 기계적인 종업원  (0) 2018.01.13
후회 최소화 프레임워크  (0) 2017.12.28
  1. 우준혁

    안녕하세요. 혹시 원하시는 설명이나 태그가 있으시면 이슈나 풀리퀘 날려주시면, (아니면 이글에 댓글로 남겨주셔도) 최대한 빨리 반영하겠습니다.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