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사이트에서 웹 런처는 거의 필수에 가깝다.
이것은 인식의 문제가 아니라, 게임과 웹의 시너지를 통해 게임 이용 전반의 생태계 조성에 필요하기 때문이다.

표준과 멀티 브라우저 시대가 열렸지만, 국내는 여전히 IE 가 절대강자로 군림하고 있다.
이 말은 적어도 아직까지는 국내 대상 게임서비스에서 웹 런처를 위한 ActiveX 사용을 할만(?) 하다는 것이다
(그래서 필요악이다)

문제는 해외 서비스에 있다. 해외는 갈수록 IE 점유율이 떨이지고 있다.
해외 게임사이트에 웹 런처를 고려 한다면 브라우저 호환성은 보다 심각한 문제가 된다.

이와 관련하여 넥슨의 사례를 보고자 한다.
넥슨 사이트 역시 웹 런처를 제공한다. 하지만 ActiveX 설치는 존재하지 않고 심지어 4대 브라우저를 모두 지원한다. (IE, 파이어폭스, 사파리, 오페라)

신기하던 차에 살짝 살펴보니, 웹 런처를 브라우저별 플로그인 기술로 구현된 듯 하다
그리고 플래시를 통해 설치된 플러그인 파일을 실행시키는 구조이다

즉 IE는 여전히 내부적으로는 ActiveX를 이용하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명시적으로 ActiveX 설치는 없는 방법으로.....

설치 및 구동방식을 대략 살펴 보면,
1) 먼저 Setup.exe 파일을 수동으로 다운로드해서 설치해야 한다. 여기서 뭔가 감이 잡힐 것이다.
   브라우저에서 ActiveX 를 바로 설치하는 것이 아니라 수동 설치 과정이 필요한 것이다.
   이 수동설치를 통해 내부적으로 ActiveX가 설치되는 것이다



2) 이후 플래시로 만든 웹 런처 버턴을 클릭하면 수동으로 설치된 ActiveX가 실행되는 것이다
 알아본 바로는 플래시의 fscommand 기능을 통해 브라우저 플러그인 실행파일을 구동시킬 수 있다고 한다.   



재미있는 구조다. IE에 설치된 ActiveX는 브라우저의 추가기능관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리고 이 파일의 위치는 아래와 같다
'C:\Documents and Settings\All Users\Application Data\Nexon\NGM'
아마도 플래시에서 접근하기 위한 영역이 필요하지 않았나 싶다



다른 브라우저를 보면 브라우저 확장기능인 플로그인으로 등록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아래 그림은 파이어폭스에 설치된 플러그인 화면이다


그리고 아래는 구글 크롬에 설치된 모습니다



브라우저별 플러그인 기술을 각각 개발해야 하는 것인지 ActiveX 를 수동으로 설치하는 과정으로 모든 브라우저에서 가능한지 실제 구현 및 운영상 치명적인 단점은 없는 지 등 등 구체적인 내용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으나 두 가지 중요한 힌트를 얻을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

1) 웹 런처의 브라우저 호환성을 확보할 수 있다 
   호환성을 위한 최적의 방법론은 아닐 수 있으나 하나의 주요한 대안이 될 수 있다

2) 구현 측면에서 플래시를 이용하면 ActiveX 로 제작된 실행파일을 구동시킬 수 있다

이 방법이 좋고 나쁨이나 맞고 틀림, 혹은 꽁수이냐 등을 떠나서,
해외 서비스를 위한 웹런처 구현에 한쪽 눈을 트이게 한 좋은 소식이다

이 서비스에 대한 더 자세한 구현 방법론을 아는 분이 있다면 과감하게 댓글로 알려 주기 바란다~
  1. 질문

    글잘읽어보고 질문이있는데 가끔씩 Activate X를 파이어폭스나 구글크롬등 으로깔때 수동으로깔아도 안깔아지는경우가있습니다 .정확히말해 깔아진후 완료를누른다음 시작을 누르면 (게임시작 예를들면) 다시 설치하라는 창이뜹니다. 이럴땐 어떻게해야하나요?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