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사 블로그

Posted in 일상 // Posted at 2018.06.25 17:01

우연히.. 페이스 북을 보다가 다음의 슬라이드를 접하게 되었다.

>> 개발자를 위한 (블로그) 글스기 intro - 변성윤 -


나도 한때 개인사이트 활동 나름 열심히 했었지... 하면서 슬라이드를 읽다가...

'좋은 글 많이 보기'라는 슬라이드에서 '국내 개발자 블로그 모음'이라는 링크를 타고 들어가 본다.

>> 국내 개발자 블로그 모음(awesome-devblog)


혹시나 내 이름도 있을까?.. 하고 찾아보니 (고맙게도) 목록에 추가되어 있었다


그런데.. 설명에 적힌 내용이 '기술사' 다.

다른 사람들의 블로그는 Back-end니, iOS니 빅데이터니 하는 특정 기술 분야를 언급했는데 내 블로그는 '기술사'다

음... 좋은건지.. 나쁜건지.. 하며 스스로 의아해 한다.

이 블로그가 특정 기술분야를 정해 놓지 않고 있는 탓일테다.

...

사실 한때 한창 닷넷 개발자로 일할 때, 적극적으로 글을 쓰곤 했었는데 그때의 사이트는 이 블로그가 아니었다. 

http://mkex.pe.kr

http://mkexdev.net

두 사이트는 아직도 존재하지만 관리하지는 않는다.

아마 그 시기에 이 분이 목록을 정리했다면 닷넷으로 소개 되었으리라.

어쨌던 그리 열심히 글을 적지 않는데도, 목록에 추가해 준 걸 보니 고맙기도 하고 뭔가 책임감이 들기도 하네. (기술사 관련 글을 좀 적어야 하나??)

좀 더 열심히 포스팅 해야 겠다.(내가 누군가의 글에서 도움을 받았듯이..)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술사 블로그  (2) 2018.06.25
부산과 바다  (0) 2018.02.20
책 버리기 2  (0) 2018.02.13
얼빵한 고객과 기계적인 종업원  (0) 2018.01.13
후회 최소화 프레임워크  (0) 2017.12.28
글을 쓰려면...  (0) 2017.12.22
  1. 우준혁

    안녕하세요. 혹시 원하시는 설명이나 태그가 있으시면 이슈나 풀리퀘 날려주시면, (아니면 이글에 댓글로 남겨주셔도) 최대한 빨리 반영하겠습니다. ^^

submit